[혁신, 스타트업을 만나다] 당신의 이름을 불러주는 실시간 오디오 방송 플랫폼 - 스푼라디오

인간은 외롭다.

사회적 동물인 인간이 타인과 소통하지 못하고 격리되었을 때 외로움을 느끼게 된다고 한다. 요즘같이 코로나19로 인하여 모임이 금지되고 마스크로 서로의 얼굴을 보지 못하는 상황일수록 우리들의 외로움은 더 커진다.

사실, 코로나19 사태 이전에도 외로움은 심각한 사회문제로 주목받고 있었다. 도시는 현대인들에게 ‘익명성’이라는 편의를 제공하지만, 이러한 ‘익명성’은 외로움의 촉매가 되기에, 도시문명이 발달할수록 각각이 가지는 외로움은 더 커지게 된다. 이미 영국은 2018년에 ‘외로움 문제를 담당할 장관(Minister of Loneliness)’를 신설하여 국민들의 외로움을 달래줄 방법을 연구하고 있다고 한다.

1901년 세계 최초로 라디오를 발명한 캐나다 출신 레지날드 페슨든은 1906년 크리스마스 이브에 최초의 라디오 방송을 시작했다. 방송 내용은 저 멀리 대서양에 나가 있는 선원들을 위해 가족들이 크리스마스 캐럴을 불러주는 것이었다고 한다. 망망대해에서 가족들의 음성을 들었을때 선원들의 마음에 얼마나 큰 위로가 되었을까? 따듯한 목소리와 사연을 전파에 담아 멀리 있는 누군가에게 전달하는 라디오의 ‘위로’는 아직도 수많은 사람들의 외로움을 달래준다.


스푼라디오(대표 최혁재)는 이러한 ‘목소리가 가진 따듯함’에 기반을 둔 플랫폼이다. 개인 오디오 방송 플랫폼인 스푼라디오에서는 30만 명 정도의 디제이(DJ)들이 실시간으로 라디오 방송을 한다.




자세한 기사 내용은 아래 링크를 통해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https://sports.khan.co.kr/bizlife/sk_index.html?art_id=202012160000003&sec_id=564001



필자 소개

엄정한 파트너 변리사는 서울대 화학생물공학부를 졸업하고 2006년 43기 변리사 시험에 합격했습니다. 유철현 변리사와 함께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직접 투자하는 ‘엑셀러레이터형’ BLT 특허법률사무소를 시작으로, ‘엑셀러레이팅’ 회사인 Company Builder 'Company B'를 대표로서 직접 운영하고 있습니다. BLT의 파트너 변리사들과 다양한 외부 전문가를 통해 직접투자 또한 진행하고 있습니다.

https___i.pinimg_edited.jpg
​전화 상담
실시간 카카오톡 상담
상담 신청

​특허법인 비엘티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8길 33, 청원빌딩 3층

T.  02- 514-0104 

F.  070-4855-0102

E.  info@BLT.kr

  • 회색 페이스 북 아이콘
  • 회색 유튜브 아이콘
  • 회색 블로거 아이콘

© 2020 BLT Patent & Law Firm All Rights Reserved

talk
법인로고.png